자유게시판 보기

HOME > 열린게시판 > 자유게시판 > 보기

제목

이단에 속한 자들은 절대 이곳에 글을 올리지 못합니다.

작성자bansuk

작성일2019-04-07

조회수41

이단에 속한 자들은 절대 이곳에 글을 올리지 마시기 바랍니다.


신천지에 계신 분들이 감쪽같이 자신을 속이고 글을 올리는 경우가 종종 있는데, 신천지에 계신 분들은 더 이상 이곳에 글을 올리지 마시기 바랍니다. 자신의 신분을 속이는 행위는 벌써 자신이 어둠에 속해 있다는 증거입니다. 신천지는 간판도 없이 성경공부시킨다며 사람들을 모으는 행동 역시 온당치 못한 처사입니다. 자신들이 당당하고 떳떳하다면 뭐가 무서워 자신의 정체를 숨깁니까? 그동안 이곳에 글을 올린 신천지 분들에게 몇번이나 그리스도의 말씀으로 권면을 해보았지만, 그들은 자기 주장만 옳게 여길뿐 그리스도께서 전해주는 말씀을 강하게 거부하는 것을 보았습니다. 이런 자들에게는 더 이상 어떤 말을 해줘도 듣지 않습니다. 그래서 이곳에 들어오지 말라고 하는 것입니다.  


그리스도께서 권면하신 말씀은, 당신들을 이단이라고 비난하는 한기총을 똑같이 비난하지 말고, 당신들이 하나님께서 속한 자들이라면 그리스도의 사랑으로 그들을 한번 품어보라고 말씀드렸습니다. 그러나 당신들은 자신들을 비난하는 자들을 똑같이 잘못되었다며 비난하며 욕하고 있습니다. 이는 당신들이 그리스도에게 속한 자가 아니기 때문에, 그들과 똑같이 비난하고 욕하고 있는 것입니다. 


예수께서는 바리새인, 서기관, 율법사들이 그토록 자신을 이단 괴수라고 손가락질하고 비난해도 그 누명을 스스로 벗으려고 하지 않고 오직 하나님께서 자신이 하나님께 속한 자임을 신원해주시기를 끝까지 기다렸습니다. 그리고 마침내 하나님께서는 예수가 십자가에 죽은 지 삼일 만에, 예수가 하나님 아들이라는 사실을 부활로 입증해 주셨습니다.


그런데 당신들의 교주는 스스로 보혜사 성령 운운하면서 자신들 스스로 이단이 아니라며, 그 누명을 벗으려고 안간힘을 쓰고 있습니다. 이는 곧 당신들이 하나님께서 속한 자가 아니기 때문에, 그 누명을 스스로 벗으려 하는 것입니다. 당신들이 정말 하나님께 속한 자라면 하나님께서 당신들에게 덧 씌여진 누명을 벗겨주기를 기다려야 할 것입니다. 그런데 당신들은 하나님을 믿지 못하고 스스로 누명을 벗으려고 안간힘을 쓰고 있는 것입니다. 이것만으로도 당신들은 진짜가 아니고 가짜라는 사실이 입증되고도 남습니다. 


당신들은 자신들이 속고 있다는 사실을 살아 생전에는 절대 깨닫지 못할 것입니다. 아마 죽어서야 비로소 자신들이 잘못되었다는 것을 깨닫고 통곡하게 될 것입니다. 그러나 그때는 후회 해봐야 아무 소용이 없습니다. 예수로 둔갑한 악한 영의 지배를 받게 되면 인간이 이처럼 무섭게 변합니다. 악한 영은 예수로 둔갑할뿐만 아니라, 성령으로도 둔갑하여 진리에 바로 서지 못한 영혼들을 무차별적으로 사냥하고 있습니다. 이단에 속한 자들 모두가 바로 이런 악한 영들에게 속아서 생명도 없는 것들에게 끌려 다니고 있는 것입니다.


오늘날 정통 교단에 속해있는 자들 또한 아직은 진리에 바로 서 있지 못하기 때문에 경거망동해서는 안됩니다. 정통 교단에 속해 있는 자들은 부활하신 그리스도께서 진리의 말씀을 들려주실 때까지 그 자리(교회)에서 참고 기다려야 합니다. 괜히 진리의 말씀을 찾는다며 이곳저곳 기웃거리다가는 영락없이 이단에게 끌려가고 맙니다. 그러니 부활하신 그리스도가 세상에 모습을 드러낼 때까지는 그곳에 가만히 계셔야 합니다. 그리스도가 여기있다 저기 있다해도 가지 말아야 합니다. 당신이 정말로 천국을 사모하는 자라면, 성령 하나님의 인도로 그 자리에서 부활하신 그리스도를 만나게 될 것입니다.       


첨부파일 다운로드: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미투데이 공유
  • 요즘 공유
  • 인쇄하기
 
이름 : 비밀번호 : 스팸방지코드 :
번호제목작성자등록일조회수
하단로고

새한중앙교회 / 경기도 양평군 용문면 삼성리 584-1 

Tel : 031-774-6301 / Fax : 031-774-6305 

선교비후원계좌 : 농협 351-0930-6631-83(새한중앙교회)

Email: ksk6307@naver.com / h0sea@naver.com

Copyright ⓒ 2013 새한중앙교회 /  정보관리책임자:김찬희